로그인 | 회원가입
최종편집 : 2016-11-21 10:14
희망뉴스에 제보하기
희망뉴스 더 컬쳐
우리들병원, 2006년 이후 외국인환자 방문 11.000명 돌파
누적인원 11.473명 방문, 미국, 일본, 영국 등 62개국
기사입력 : 2015-10-22 14:44:59

척추 전문 병원인 우리들병원(이상호 회장)은 지난 2006년 외국인 환자를 처음 유치한 이후 꾸준한 증가세를 거듭해 2015년 현재 누적 11,473명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22일 밝혔다.

이상호 회장은 국내 척추 치료기술의 선진화에 따른 외국인 환자 증가 에 대한 보고를 지난 14일부터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북미척추외과 학회(NASS; North American Spine Society) 2015'에서 발표했다. 이날 학회에서는 이상호 회장이 내시경 척추 수술의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아 아시아인으로는 처음으로 '더 파비즈 캄빈상(The Parviz Kambin Award)'을 수상하기도 했다.

우리들병원을 방문한 외국인 환자는 지난 2006 557명을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해 지난해 1,935, 올해 현재 1,147명으로, 미국, 캐나다, 러시아, 중국, 일본, 몽골, 영국, 프랑스, 아랍에미리트 등 전세계 62개국에 달한다.

이상호 회장은 "내시경 레이저를 이용한 국내 척추 치료기술은 의료 선진국을 선도할 정도로 매우 우수한 수준으로 전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치료를 위해 한국을 방문하는 외국인 환자와 교육을 받기 위 해 방문하는 외국인 의사들을 통해 한국 의료의 위상이 상당히 높아졌 음을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우리들병원은 지난 34년 동안 매년 1만여 건의 풍부 한 임상경험을 쌓는 것은 물론, 학술연구에도 매진해 작년까지 총 20 (74)의 척추수술 관련 의학서적 저술에 참여했으며, 283편의  SCI급 국제학 술논문을 발표했다. 또한, 지난 2003년 이래로 국내,외 척추 전문의를 대상으로 최소침습 적 척추치료 기술을 교육하는 단기과정의 미스코스 프로그램(MISS Course program), 6개월 및 1년 장기 외국인 전임의 코스(International fellowship Course) 등을 제공해 왔다. 지금까지 미국, 영국, 일본, 중국 등 총 28개국 350여 명의 척추외과 의사들이 우리 들병원의 척추의료 기술을 배우고 돌아가 자국에서 활발한 의술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고난도 수술이 필요한 환자를 직접 보내오고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서울 강남 우리들병원이 외국인 환자를 유치하고 의료관광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아 법무부 주관 ‘의료관광 우수 유치기관'에 선정됐다.

이상호 회장은 "우리들병원은 앞으로도 한국의 우수한 의료기술과 의료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알리고 전수함으로써 병원의 성장과 더불어 의료산업 발전과 국가 브랜드 향상에도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종근

Hot Issue
정려원 미친인맥 화제 '소녀시대와도 절친?'
소지섭 무한도전 출연,'정준하의 인맥 끝이 없네'
'청계천 비키니' 화제...'한국인이라면 상상도 못할일'
수지 혜리 같은학교 화제...'또 어떤연예인있나?'
옥주현 탈락 예언한 영상 화제, '영심사는 어디?'
네이트·싸이월드 3500만명 개인정보 유출… 2차 피해 예방방안 5가지
'길하라' 섹시화보 공개...'취중화보촬영으로 눈길'
문채원 방송태도에 '박시후 박명수 눈치살펴'
박재범 '민효린과 우결 찍고싶어' 솔직고백 화제
'천하무적 야구단' 사회인 야구대회 출전하여 '가뿐히 승리'
백두산 천지괴물 또다시 포착...'어떻길래?'
꼬마얼짱 지승준 최근모습 화제 '내년이면 중학생'


최신 기사목록
녹십자, 이수앱지스...
▲ 허은철 녹십자 사장(왼쪽)과 김대성 이수앱지스 사장(오른쪽)...
지카바이러스 6번째...
도미니카공화국에서 거주하다 한국에 입국한 만 28세 여성이 지카...
대구한의대, 오지마...
대구한의대학교(총장 변창훈)는 29일 지역 오지마을을 ...
전북대병원 서정환 ...
전북대학교병원은 재활의학과 서정환 교수팀이 최근 대구가톨...
대전선병원, '20...
선병원재단 대전선병원은 지난 29일 본원에서 ‘2015년 환자...
원광대 군산지역 6...
원광대학교병원 전북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와 군산지역 6개 재...
서울재활병원, 중국...
서울재활병원(원장 이지선)은 지난 27일 열린 중국 북경...
대웅제약, 손습진치...
대웅제약은 11월 1일부로 비스테로이드성 만성 손습진치료...
동화약품, 잇몸치료...
동화약품(회장 윤도준)은 치약형 잇몸치료제 잇치가 새로운...
 
녹십자헬스케어 - ...
녹십자헬스케어는 하나카드와 중국인 대상 의료관광 사업추...
고추장 활용 요리는...
최근 네티즌들 사이에서 고추장 활용 요리가 주목받고 있다. 특히...
분당 서울대병원 임...
분당서울대병원 내분비내과 임수·장학철 교수팀은 당뇨병 ...
일양약품, 백혈병 ...
일약약품은 만성골수성백혈병 치료제인 신약 '슈펙트'가 1차 ...
태극제약, 피부가려...
태극제약은 피부가려움 치료제 '스킨 데일리 로션 0.5%...
부산국제교류재단과 ...
부산시와 부산국제교류재단은 지난 26일부터 오는 11월 ...
환인제약, 4·4분...
환인제약이 3·4분기에 이어 4·4분기에도 실적호조세가 ...
국정 역사교과서 집...
황우여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국정 역사교과서의 집필진 구성을 ...
고혈압을 낮추는 음...
고혈압 환자 급증과 함께 고혈압 낮추는 음식이 인기몰이...
희망뉴스 전체 최신뉴스
# 2016년 7월 13일 뉴스 큐레...
내년 1월 1일 오전 9시 '1초' ...
바이엘 사전피임약 '야스민' 복용후 ...
"민중은 개·돼지" 막말 나향욱 파면...
# 2016년 7월 12일 뉴스 큐레...
바이오, 중소제약 인수 확산…메디카코...
국세청, 대웅바이오에 세무조사 추징금...
대웅 차남 윤재훈 보유지분 추가 매도...
# 2016년 7월 11일 뉴스 큐레...
# 2016년 7월 7일 뉴스 큐레이...
정부, 원격의료 시범사업·편의점 상비...
녹십자, 이수앱지스 희귀약 공동판매
# 2016년 7월 6일 뉴스 요약 ...
# 2016년 7월 5일 뉴스 요약 ...
# 2016년 7월 4일 뉴스 요약 ...
지카바이러스 6번째 환자 발생…도미니...
물에 뜨는 금 개발 성공
건보공단 부산본부, 해외 의료당국자...
부광약품, 투자 전략과 기업간의 교류...
대구한의대, 오지마을 찾아 맞춤형 봉...
전북대병원 서정환 교수 연구팀 대한신...
동아쏘시오그룹 강정석 부회장 승진.....
일동제약, 임시주주총회 개최 ......
동성제약, MBC 주말드라마 '엄마'...
델몬트 서울대어린이병원 창립 30주년...
대전선병원, '2015년 환자안전의 ...
국민안전처 - 현대차 - 세브란스병원...
원광대 군산지역 6개 재활의학 관련 ...
원격의료 놓고 정부 - 의협 갈등 ....
식약처, '위해의약품 판매차단시스템'...
일동제약, 2015 글로벌스탠더드 경...
이동수 한국화이자제약 대표 혁신제약사...
서울재활병원, 중국 북경대 의료재활병...
대웅제약, 손습진치료제 '알리톡' 보...
동화약품, 잇몸치료제 '잇치' 새로운...
창원힘찬병원, 거창 농협과 의료지원활...
녹십자헬스케어 - 하나카드 중국인 대...
고추장 활용 요리는? 출출할 때 생각...
10월 문화가 있는 수요일, 혜택시간...
제일병원, 식약처 공동 '2015 생...
대전성모병원, '진단검사실 신임인증평...
분당 서울대병원 임수·장학철 교수팀 ...
동아제약 - 수석 충남도 함덕인더스파...
일양약품, 백혈병 치료제 신약 슈펙트...
한양대의료원 - 굿네이버스 상호 발전...
셀트리온, 유럽소화기학회에서 '랩시마...
고려대 구로병원 김한겸 교수 대한적십...
태극제약, 피부가려움 치료제 '스킨데...
부산국제교류재단과 자매도시 의료기술 ...
환인제약, 4·4분기에도 실적 호조세...

회사명 : (주)에드앤 / 대표자 : 허영자(jullan10@nav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31-87-00100
제호 : 희망뉴스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864 / 정기간행물 등록일자 : 2007년 6월 13일
발행인 : (주)에드엔(jullan10@naver.com) / 편집인 : 허영자 / 광고운영 : (주)에드앤

TEL 02-54-9444 / FAX 02-545-9445 / 제보메일 jullan@naver.com
근무시간 : 월~금 오전 9시 00분 ~ 오후 6시 00분(12~13시 점심시간) / 토요일 및 공휴일은 휴무
CopyrightⓒMay, 2007. TheDreamNews All rights reserved.